티스토리 뷰




[서산/광릉불고기] 서산 맛집으로 소문난 광릉불고기

광주에서 서울로 올라오면서 중간에 식사를 한번 하려고 했는데 같이간 친구가 추천해준 집은 바로
서산 광릉불고기!!

서산의 롯데시네마 인근에 있어서 영화하나 보고 밥을 먹어도 코스는 참 좋을것 같더군요.
개인적으로 백반집을 상당히 좋아하고 있어서 그런지 이날도 밥먹기 전부터..
마음이 두근두근!!




메뉴판..

메뉴판을 보고 고민을 좀 많이 했는데 가능하면 고갈비를 뺀 메뉴를 주문하도록 하세요.
개인적으로는 돼지숯불고기가 나은것 같습니다.



주방 한쪽에서는 열심히 고기를 굽고 있네요.
떨어진 기름으로 연기가 올라와야 우리가 생각하는 숯향이 고기에 남게 됩니다.




아참 특이한 점이 하나 있었는데 바로 계란과 소세지로 반찬을 만들어서 먹을수 있따는 사실!
예전에 서울 공덕동쪽에서도 이렇게 안주를 직접 만들어 먹을수가 있었는데..

밥집에서는 새롭네요. 귀찮게 누가 만들어 먹을까? 생각했지만 오시는 분들이 대부분 만들어 드시더군요.





반찬..

깔끔하고 정갈하고 좋습니다!





고등어..

따듯함이라고는 찾아 볼수도 없었지만 기름을 잔뜩 먹어서 그런지 느끼함이 상상을 초월합니다.
회전율이 좋아서 미리 만들어 두시는 것 같은데 일부 반찬들도 그렇고..
맛있다고 느끼기에는 좀 힘든 상태였답니다.





좀 진하다고 생각하던 찌개는 좋았어요!
밥먹기는 딱!



이미 굳어있는 소면..

그리고 중고 학생들이 아르바이트로 일을 많이 하는 것 같은데 국물있는 접시도 턱턱 놓는 바람에
고등어에 있던 기름이 옷에 튀기도 했고 국수 국물은 카메라에.. ㅠ.ㅠ

잠시 울컥했답니다. -_-




불고기 반반..

스페셜메뉴에 되어있는 소100g, 돼지100g의 구이가 되겠습니다.




고기에 심한 불만이 있지는 않지만..
촉촉함이 많이 빠졌다고 해야할까요?

석쇠를 통해 굽는 특성상 보통 이렇게 되는데 음식들이 전반적으로 만들고 조금 있다가 나오는
형식이 되는것 같네요. 그래서 기대했던 것에 비해 맛이 많이 떨어집니다.



상차림은 이정도?!

정갈하게 잘 나오는것 같은데 맛이 좀 기대한것에 미치지 못해서 아쉽네요.
가격도 백반이라고 하기에는 좀 높은 편이구요.



물론 이미 배가 고파서 혼절할 상황이라서 싹 다 먹기는 했네요..
고등어 빼구요! ㅋㅋ



서산광릉불고기(백반의신) / 041-663-6659 / 충남 서산시 동문동 189-10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충청남도 서산시 동문1동 | 서산광릉불고기(백반의신)
도움말 Daum 지도
댓글쓰기 폼
  • BlogIcon 틱톡 2013.10.18 11:53
    아... 아직 식사전인데 불고기를 보니 배에서 전쟁이 일어나네요ㅜㅜ
  • BlogIcon 계란군 2013.10.19 09:18 신고
    이집은 의외로 된장찌개도 참 괜찮았는데..
    저도 급 먹고 싶은 생각이 들기도 하네요.. ㅠ.ㅠ
  • BlogIcon 좀좀이 2013.10.18 13:58
    불고기 참 맛있어 보이네요. 점심에 먹으면 딱일 거 같아요 ㅎㅎ
  • BlogIcon 계란군 2013.10.19 09:17 신고
    점심에도 좋고.. 저녁에도 역시 고기는 항상 옳죠!!
  • BlogIcon Q의 성공 2013.10.18 20:37
    너무너무 맛보고 싶어지는군요 ㅎㅎ
    맛나게 보고 갑니다 ^^
  • BlogIcon 계란군 2013.10.19 09:17 신고
    서산쪽에서는 꽤 유명한 식당 중 한곳이라고 하니
    인근에 가시면 들려볼만한 가치는 있습니다. ^^
  • BlogIcon 장화신은 삐삐 2013.10.18 20:37
    중고등학생이 아르바이트를 한다고 해도...전 접객이 맘에 들지 않는 가게는
    다시는 가지 않게 되더라구요..
    저렇게 한 상 차려먹는 음식..먹어본 지 오래되었어요..
    조금 말라있다는 불고기도 심히 먹고싶습니다.ㅜㅜ
  • BlogIcon 계란군 2013.10.19 09:17 신고
    음식도 중요하지만 손님으로 방문해서 가장 중요한게
    접객이 아닌가 싶습니다. 그런 부분은 많이 아쉬웠어요..
    그리고 백반이라면 가격이 좀 저렴했으면 하기도 했어구요 ^^;

동글동글한 계란군 블로그

관리자
공지사항
글 보관함
달력
«   2020/10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