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일상다반사

계란군 2011. 1. 18. 22:00 댓글확인




부드러울줄 알았던 빵이 이렇게 딱딱할줄이야!!!

기대했던 그리시니까지 쫄깃을 넘어 딱딱!

한입먹고 "몸에 좋은건 다 이런거야" 라고 말씀하신 퐁의 말이 다시한번 생각나는 저녁!





'일상다반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야식의 유혹!  (1) 2011.01.22
딸기  (2) 2011.01.19
  (0) 2011.01.18
양말  (0) 2011.01.18
저금통 그리고 부산여행..  (2) 2011.01.18
다케페 일기  (4) 2011.01.17
댓글쓰기 폼

동글동글한 계란군 블로그

관리자
공지사항
글 보관함
달력
«   2022/08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