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배에서 내리면 입구 초입에 자전거 빌려주는곳도 있으니 시간이 된다면 빌려서 한바퀴 도는것도 좋을것 같습니다. 하지만 섬 자체가 그리 엄청나게 큰 편이 아니라서 걸어다니면서 이것저것 사먹고..
잠시 쉬다가 나오는 정도로 방문하면 될듯 합니다.


라이거리, 배에서 내리면 표구입하는곳이 있으니 편도로 타고오신분은 여기서 구입하면됩니다.

라이 특산물 그린홍합.. 요리집이 안쪽으로 들어가면 있지만 가격대가 좀 있습니다.



내린곳쪽으로 살펴보면 자전거 빌려주는 곳이 있습니다.


012345678910111213141516171819202122232425
라이... 먹거리도 참 많은데.. 가격이 비싸거나 많이 파는건 한번에 많이 구입하지 말고 일단
조금 시식할수 있게 해주니 먹어보고 구입여부를 결정하면 됩니다.



1.춘권튀김이라고 생각하고 구입했는데 내용물은 좀 부실하지만 엄청 바삭하고 약간 느끼합니다.
2.오뎅을 살짝 튀겨서 소스를 발라주는데 약간 질긴 오뎅맛
3.빵 파는곳에 사람들이 줄서서 구입하길래 먹어봤는데 동네 제과점 이상도 이하도 아닙니다.

[2006년6월]WWW.GROMIT.CO.KR

'동글동글한 해외여행 > 2006 Taiwan' 카테고리의 다른 글

딘타이펑..  (2) 2006.07.05
시먼띵  (4) 2006.07.05
라이...  (0) 2006.07.05
라이로 가는 선착장...  (0) 2006.07.05
단수이...  (0) 2006.07.05
중정기념관  (0) 2006.06.30
TAG
댓글쓰기 폼

동글동글한 계란군 블로그

관리자
공지사항
글 보관함
달력
«   2019/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